고객지원

고객지원

tel:02-430-0727

임대문의

Home > 고객지원 > 공지사항

[2014-07-06] 삼성 프린터, 美 사무용품 전문 매장에서 판매

  • 최고관리자
  • 14-07-14 10:55
  • 3,715
미국 뉴저지에 위치한 스테플즈(Staples) 매장에서 삼성전자 현지 직원이 '삼성 NFC 흑백 레이저 복합기 M2885W'를 설치하고 살펴보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삼성전자가 미국 3대 사무용품 전문 유통 채널과 입점 계약을 체결하고 미국 오피스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

삼성전자는 6일 세계 최초 NFC 프린터를 포함한 총 9개 모델을 미국 전역의 스태플즈(Staples), 오피스 디포(Office Depot), 오피스 맥스(Office Max) 2800여개 매장에서 판매한다고 밝혔다.

삼성 프린터가 글로벌 최대 시장인 미국의 3대 오피스 전문채널에 동시 입점하는 것은 삼성 프린팅 사업 최초다.

스태플즈, 오피스 디포, 오피스 맥스는 미국 프린팅 시장의 약 50%를 차지하는 중소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대표적인 사무용품 전문 유통 채널이다. 사무용PC, 프린터, 스캐너 등의 사무기기와 유지보수, 데이터 관리 등의 기술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미국 3대 전문 유통 채널이 보유한 총 3200여개 매장의 약 86%인 2800여개 매장에 입점한다. 이에 따라 고객들의 제품 접근성이 향상돼 미국 기업 시장 공략이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해 출시한 세계 최초 '삼성 스마트프린터 NFC C413/C463' 시리즈를 비롯해 분당 38매를 출력하는 'M3870' 시리즈까지 컬러/흑백 레이저 프린터와 복합기 등 총 9개 모델을 판매한다.

세계 최대 스마트폰 시장인 동시에 최대 프린팅 시장인 미국에서 쉽고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NFC 프린터로 모바일 프린팅 시장을 선점하고, 프린팅 전문 기업으로의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한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 프린팅 솔루션 사업부 전략마케팅 팀장 송성원 전무는 "미국 최대 사무용품 전문 유통 채널에서 판매를 시작함으로써 미국 비즈니스가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성능과 사용 편리성을 겸비한 삼성 NFC 프린터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