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지원

고객지원

tel:02-430-0727

임대문의

Home > 고객지원 > 공지사항

[2014-07-04] 삼성전자, 안드로이드 기반 복합기 세계최초 출시

  • 최고관리자
  • 14-07-14 10:50
  • 3,417
삼성전자가 프린팅 업계 최초로 안드로이드 OS 기반의 신제품을 국내에 선보였다.

이번 신제품은 안드로이드 OS 기반의 스마트UX 탑재로 개방성과 무한한 확장성을 갖춰 스스로 진화 가능한 차세대 복합기다.

전 세계 안드로이드 개발자들이 자유롭게 참여하고 원하는 기능을 확장할 수 있어 스마트 모바일 시대의 최적의 사무기기에 속한다.

삼성전자는 3일 삼성동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새로운 프린팅 방식으로 사무기기 시장의 새로운 지평을 열 '스마트 복합기 출시' 행사를 열고 기업용 삼성 스마트 복합기 'MultiXpress X4300 시리즈'를 포함한 총 3종의 신제품을 세계 최초로 국내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모바일 기기의 급증과 함께 개인용 모바일 기기의 업무 비중이 높아지는 최신 트렌드에 따라 사무기기에서도 모바일 기기와 동일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고 다른 모바일 기기와의 연결성과 확장성을 강화하는 데 중점을 두고 신제품을 개발했다.

이번 'MultiXpress X4300 시리즈'와 'K4350 시리즈', 'M5370 시리즈'는 모두 10.1인치 풀 터치 컬러 LCD 패널과 함께 안드로이드 OS 기반의 '삼성 스마트 UX 센터'라는 차세대 UX를 적용했다.

'삼성 스마트 UX 센터'는 안드로이드 OS를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전 세계 수많은 안드로이드 관련 앱 개발자들이 자유롭게 프린팅 앱을 개발하고 적용할 수 있어 스마트폰과 같은 무한한 확장성을

가진 혁신적인 시스템이다.

또한 스마트폰, 태블릿과 동일한 터치 기반의 UX를 제공해 모바일 기기에 익숙한 사용자라면 별도의 학습없이 제품을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삼성 스마트 UX 센터'를 통하면 PC 없이 복합기에서 웹 브라우저를 바로 실행해 인터넷에 접속이 가능하며 이메일, 지도, 이미지 등을 바로 검색하고 인쇄할 수도 있다.

특히 이동 중에 모바일 기기에서 사무실 내 복합기로 인쇄 명령을 내릴 수 있고, 복합기에서는 스캔한 파일을 모바일 기기나 클라우드 서버로 바로 저장할 수 있어 개인용 모바일 기기와 사무기기의

연결성과 확장성이 강화됐다.

10.1인치 대화면 컬러 터치 스크린을 통해 PC 없이도 복사, 스캔의 미리 보기가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출력, 복사, 스캔 기능을 위한 13가지 애플리케이션과 6가지 위젯이 사전 설치되어 있어 개인별로 자주 사용하는 기능 위주로 자유롭게 화면 구성이 가능하다.

2013년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개인용 NFC 프린팅 기능도 B2B 시장에 맞게 향상되었다. 기존에는 스마트폰을 프린팅 기기에 접촉해 손쉬운 인쇄 기능에 중점을 두었다면 B2B 고객을 위해서는 보안과 관리 기능을 강화했다.

스마트폰을 복합기에 접촉하기만 하면 본인 인증이 가능하며 삼성전자의 기업용 솔루션을 설치할 경우 사용자와 가장 가까운 복합기에서 원하는 시간에 출력물을 찾아갈 수 있는 '풀 프린팅'(Pull Printing) 기능도 지원한다.

대규모 사무 공간에서 수십 대의 복합기에 동일한 보안 기능 등을 설정할 때에도 관리자가 스마트폰을 접촉만해서 보안 설정을 동일하게 적용할 수 있어 관리시간도 대폭 줄일 수 있다.

'삼성 스마트 복합기 시리즈'는 1GHz 듀얼코어 CPU와, 2GB 메모리, 320GB HDD를 탑재해 동급 제품 대비 실 출력 속도가 1.5배 빠르다.

삼성전자 프린팅솔루션 사업부장 김기호 부사장은 "프린터가 기존 PC의 주변 기기 역할에서 벗어나 모바일 기기의 확대 트렌드에 맞춰 독립적으로 문서를 생성하는 센터의 역할을 할 것"이라며 "삼성은 혁신 기술과 최적의 솔루션으로 기존과는 전혀 다른 차원의 스마트 오피스 환경을 제공할 것" 이라고 말했다.

최만식 기자 cms@sportschosun.com